홋카이도...북해도...어느 시골에...
사람이 없는 기차역이 있습니다.

기차표는...자판기에서 알아서 삽니다.

개표는? 안합니다. 없습니다. 못합니다..
검표는? 각자 양심에 맡기고 알아서...

기차역 전경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기서 180도 회전해서 역앞을 찍으면 이런 풍경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참 한적하죠..사람이 없습니다...가게가 없습니다.. 간판이 "북해도신문" 하나만 보입니다.

같이 출장같던 분하고 자동차 드라이브 하다가 들린 곳으로 다시 혼자 찾아가라면... 고생할 것 같습니다.

기차 발차 시간표입니다...하루에 8번 오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기차 탈 생각 없이 역안에 플랫폼 구경 갔습니다. (표 안사고...죄송)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기차가...차량이 1량짜리가 들어 옵니다..타고 있는 사람도 손가락으로 셀 수 있는 숫자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런 시골 기차는 물론 채산성이 안 맞습니다. 적자가 나는 게 당연하죠. 이용객은 적고, 고정 비용으로 유지비 관리비, 수리비 등등은 계속 들어가야 하니까..

이렇게 채산성 안 맞는 시골 기차 노선의 운영은, 도쿄나 오사카 등 대도시의 전철운영에서 발생하는 수익에서 충당하거나, 세금 투입해서 하고 있다고 합니다.

도시에서 출퇴근할 때 이용하는 콩나물시루, 만원 전철의 전철비의 일부가 고향 시골 산골의 기차 바퀴 점검하는 비용으로도 일부 사용된다라고 생각하면 약간 출근길 짜증이 덜할까? (아침에 그 전쟁터에서 이게 생각날리가 없지만....사람 밥만 먹고 사나, 낭만도 있어야지...)

도쿄, 오사카 같은 북적북적대는 대도시만 일본이 아니라, 이런 시골도 일본의 일부입니다.

이 동네에서 살려면 꼭 자동차가 있어야 편리합니다. 물건이나 약품 구입하러 좀 시내에 나가거나, 병원에 가거나 하려면 거의 필수죠...걸어서 갈만한 거리에는 없는 경우가 대부분이니까..

하지만, 하필 그때 차가 고장났다면? 기름이 다 떨어졌으면?....
 택시를 부르거나 할 수도 있지만, 편수는 적더라고 이렇게 교통 기반 인프라인 기차나 버스 노선이 있는 것과 없는 것과의 차이는 클 것 입니다.

시골까지 휴대폰 잘 터지고, 인터넷 개통되고 하는 IT 인프라도 중요하지만, 기본이 되는 우편 택배나 교통 인프라의 정비, 확립도 중요하구나 라고 느낀 하루였습니다.


신고
  1. BlogIcon ashtone 2008.04.24 10:42 신고

    일본 간사이지역으로 혼자 여행갔을때, 1~2량짜리 기차를 타고 시골산골을 굽이굽이 달리던 기억이 새록새록나네요.. 논밭사이로 기차 타고 1시간을 달려서 오츠라는 비와호주변의 소도시에 내려 둘러보던 추억이 있는데..

    암튼 포스트 잘 봤습니다.

  2. BlogIcon foog 2008.04.24 12:36 신고

    한적하고 좋네요.. 가보고 싶습니다..

  3. BlogIcon 세리카 2008.04.24 17:13 신고

    ㅇㅅㅇ 홋카이도까지 안 가고 도쿄 23구를 벗어나기만 해도
    저녁시간이후(5시던가?)에는 역에 근무하는 사람들이 없는 역도 있습니다.
    덕분에 한 번 열차표 잃어버렸을때 다행이더라는 생각이 들었던 적이...

    (나중에 그 표는 주머니에서 나오더군요..찾을땐 안 나오더니 ㅋ)

지난 달에 4번째 생일이 지난 유치원에 다니고 있는 애가 있습니다.
얘가 기차를 너무너무너무너무 좋아해서 기차 장난감을 자주 사 줬습니다.

토레인이라는 회사에서 제작하는 기차 장난감인데, 실제 기차 모양이랑 똑같이 정교하게 만들었습니다.
http://www.trane.org/ngage.html
크기는 실물의 대략 160분의1 이나 140분의 1 정도 스케일로 만들어져 있습니다.

플라스틱이 아니라 철제로 만들어져 있어서, 상당히 튼튼합니다 (당연한가...)
가격대는 1대에 800엔에서 1000엔 사이로 여행 오셨다가 선물로 사가도 좋은 가격대 입니다.

웅--웅-- 덜컹덜컹. 등등 자기 나름대로 의성어를 만들어 내면서 가지고 노는 모습이 너무 귀엽습니다. (아..고슴도치 새끼)

일반적으로 멋지게 생긱 기차 장난감보다는 지금까지 자기가 타봤던 기차, 아니면 역에서 보았던 기차를 사주는 것이 더 애착을 가지고 노는 것 같습니다.

1.호빵맨 전철 (안빵만 덴샤: 高知県土佐電鉄(코치켄 토사전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본 열도는 큰게 4개의 큰 섬으로 이루어 져 있는데 그 중 가장 작은 섬인 시코쿠(四国)에서 운행되고 있는 전철입니다.
이렇게 호빵맨이 그려진 기차가 정말 달리고 있습니다. 분홍색 버젼하고 파란색 버젼 2종류 차량이 있는 것 같네요.
아직 직접 타 본 적은 없습니다. 시코쿠에도 아직 가본 적 없고요.

실제 모습;
http://www2s.biglobe.ne.jp/~t_aoyagi/jt/anpanman.htm


2. 하루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칸사이 국제 공항에서 교토 사이를 운행하는 특급 열차입니다.
칸사이 국제 공항 -> 신오사카 50분, 편도 2,980엔
칸사이 국제 공항 -> 교토 75분, 편도 3,490엔

우리나라 관광객들도 칸사이 국제 공항을 이용하시는 분들은 타 보신 적 있으실 거예요.
요금은 특급 열차이니까 약간 비싼 편이지만, 오사카 시내나 교토 시내까지 접근성이 좋고, 빨리 달리므로 시간 절약도 가능합니다.

실제 모습;
http://homepage3.nifty.com/shinkaisoku/haruka/

3. 특급 썬더버드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사카(大阪)와 토야마(富山)사이를 운행하는 특급 열차입니다.
토야마에 살고 있는 처남이 오사카에 놀러올때 타고 옵니다.
지난 번에 놀러 왔을 때 아이 선물로 사 가지고 왔습니다. 고마워 처남~

실제모습;
http://www.jr-odekake.net/train/thunderbird/index.html

4. 호쿠토세이 (북극성; 北斗星)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본 북쪽의 삿뽀로(札幌)와 하코다테(函館)에 여행할 때 이용하는 침대 열차인 호쿠토세이(북극성)입니다.
아직 타 본 적은 없어요.
장난감 사러 갔을 때 모양이 이뻐서 애가 고른 것 같어요.

하행선[우에노 上野~ 삿뽀로 札幌]
우에노 発 19:03
삿뽀로 着 11:15

발차 시간은 이러니까... 한잔 하면서 푹 자면 딱! 이겠네요!
요금은, (1인당 요금)

객실
Royal

트윈디럭스

솔로

듀엣

2단식B침대
요금 36,150엔 32,320엔 25,270엔 25,270엔 25,270엔

많이 쎈 편이네요...후덜덜..
네이밍 센스가 재밌습니다. 무슨 노래 부르나, 솔로 듀엣 ㅋㅋㅋ... 제일 싼 침대는 "2단식B침대" 이름만 봐도 팍 감이 옵니다.

실제 모습;
http://www.maoair.com/hokutosei.html

5. 아즈사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도쿄(東京)와 마츠모토(松本) 사이를 운행하고 있는 특급 열차인 아즈사(あずさ)입니다.
최고 속도가 130킬로...그리 빠른 것 같지 않네요.
저희가 칸사이 지방에 살고 있으니까, 아마 탈일이 앞으로 없지 않을까 생각됩니다..마츠모토에 갈 일이 생길까??

실제 모습;
http://www.jreast.co.jp/train/express/e257.html


6. E1계 신칸센 맥스(E1系新幹線マックス)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신칸센 종류만 가지고도 포스팅 여러개 쓸 수 있을 정도 분량이 나옵니다.
옛날 0계 부터, 100계, 300계, 500계, 700계...닥터 옐로우 등등 종류가 많고, 노선에 따라 속도차이 가격차이 등등 굉장히 다양한데, 그중에 하나인 E1계 신칸센 맥스 입니다.

2층버스가 있는 것 처럼, 2층 신칸센인게 특징이고요, 예전에 JR(Japan Railway)에서 근무하다 정년퇴직한 외할머니 친구분께서 선물이라고 보내주셨습니다. 감사 감사 꾸벅..

7. 오션  아로 (オーシャンアロー)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교토(京都)- 신구(新宮) 사이를 달리는 특급 열차입니다.
시라하마 (白浜)라고 와카야마현(和歌山)에 있는 유명한 온천지가 있는데, 거기 갈 때 타고 갔습니다.
일본에서 온천 열댓군데 다녀 봤는데 시라하마 온천이 제일 괜찮았습니다.
시라하마에 국내선 공항도 있으므로, 일본내에 사시는 분은 한번 방문해 보세요. 강추!!
우리나라가 옛날에는 신혼여행 하면 "제주도"였던 것 처럼, 일본에서는 옛날에 신혼여행하면 "시라하마 온천"이었다고 하네요.
일본 천황계 집안 사람들도 휴양지로 자주 찾는다고 합니다.

실제 모습;
http://www.jr-odekake.net/train/oceanarrow/gallery.html


8. 카시오페아 (カシオペア)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도쿄의 우에노(上野)와 홋카이도의 삿뽀로(札幌) 사이를 운행하는 역시 침대 특급 열차인 카시오페아.
애기 좀 크고, 경제적으로 안정되면 삿뽀로로도 여행다녀오고 싶습니다. 침대 열차는 탈까 말까 모르겠네요.

음.. 우리 애는 아무래도 2층 기차를 좋아하는 것 같습니다.

실제 모습;
http://www.jrhokkaido.co.jp/train/tr016_01.html

일본에는 특급 전철만 해도 종류가 참 많습니다.
JR에서 운행하고 있는 특급 전철만 해도,
http://www.uraken.net/rail/alltrain/to.html
이렇게 종류가 많고,

그 밖에  지금 보스톤에서 투수하고 있는 마쓰자카 다이스케가 있었던 "세이부"도 철도 회사고, 한신타이거즈의 "한신"도 철도 회사고, 기타등등 철도 회사가 각 지역마다 산재해 있습니다. 이것들 다 합치면 특급이... 하나 둘 셋 많다가 아니라 정말 많습니다.

저도 기차타는거 좋아하고 여행다니는 것 좋아하는지라
얼른 돈벌어서 여행 팡팡 돌아다니면서 살았으면 좋겠습니다.
그게 어렵다면 노후에라도 여유 있게 여행 즐길수 있도록 되야 할텐데 ^^;;하~
신고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